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알아두면 쓸모 있는 개인 출판의 모든 것] 아마존에 한글 및 영문 전자책/종이책 (KDP) 및 교보문고 PubPle에 개인 출판 경험기

아마존에서는 개인이 무료로 책을 출판하여 판매할 수 있는 KDP (Kindle Direct Publishing)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  KDP를 통해서 퍼블리싱 되는 책은 13개국 아마존 사이트를 통해서 동시에 판매가 됩니다.

이 KDP (Kindle Direct Publishing) 서비스를 이용하여 킨들용 전자책과 종이책(페이퍼백)을 퍼플리싱하여 판매를 하고 있습니다.  제가 퍼블리싱한 책(영문) 은 지금까지 전자책 vs 종이책 판매는 3:1 비율로 종이책이 전자책 비율로 판매중입니다. 
아마존에 KDP 로 출판한 책들 (실용도서와 컬러/흑백 사진 앨범)

전자책의 로열티는 책 가격의 70%를 받을 수 있으며 (전자책 가격이 9.9달러 미만으로 책정한 경우), 종이책은 60%를 로열티로 받을 수 있습니다. 실제로 종이책 가격이 전자책 가격보다 2.5배 비싸게 책정을 하였기 떄문에, 종이책 판매시 로열티가 전자책보다 2배 높습니다. 즉, 전자책 2권 판매하는 것보다는 종이책 1권 판매되는 것이 더 수익이 높을 수 있습니다.  책 가격은 전자책 및 종이책 모두 작가가 임의로 가격을 정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전자책인 경우는 책 가격이 2.99달러 - 9.99달러로 책정이 되어야 책가격의 70% 로열티가 제공되고 그렇지 않은 경우는 35%로 책정이 됩니다. (아래 차트 참고)


본 KDP를 통한 책 퍼블리싱은 amazon.com 뿐만아니라 amazon.uk, amazon.fr, amazon.co.jp 및 캐나다, 브라질등 총 13개국 아마존 서비스 사이트를 통해서 판매됩니다. 즉, 한번의 퍼플리싱으로 13개국에서 판매됩니다. 책판매 된 로열티가 각 판매된 국가의 통화로 지불이 됩니다.  아마존 KDP는 누구에게나 오픈되어 있는 서비스입니다. 특별히 자격 조건도 없고 컨텐츠만 있으면 누구나 퍼블리싱 (무료 또는 유로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




왼쪽 차트는 아마존 서비스 나라별 판매 비율 (8개국), 미국이 29.1%, 유럽이 23.6%, 일본에서 10.9%, 역시 아마존 시장 규모 순으로 비율이 나온 것이 어찌보면 당연한 비율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듭니다. 다른 나라에서도 소소하게 판매되고 있는 것을 보면 그저 놀랄 뿐이지요. 분명히 amazon.com 에 책을 퍼블리싱 했을 뿐인데, amazon 서비스되는 모든 국가(13개국) 에 같이 퍼블리싱 된다는 사실에 놀라울 뿐입니다.

오른쪽 차트는 Kindle Unlimited (KU) 서비스를 받은 분들이 연간 회원제로 무제한 전자책을 볼수 있는 서비스인데, 이 서비스를 통해서 전채 수익의 40% 가 여기서도 발생을 한다는 사실로 두번쨰 놀람. 이 수익은, KU 가입자들이 전자책을 읽는 페이지수를 카운팅하여 매월 말에 통계를 내는 것으로 보임.

제가 KDP 에 출판한 책은 영문입니다. 최근에 안 사실은 아마존 킨들 스토어에서 많은 한글로 된 전자책들이 검색되고 판매되고 있는 것이 확인이 되었습니다. 사실 KDP 에서는 공식적으로 한글을 지원하지 않고 있습니다.  예전에 KDP 에 한글 원고를 등록시도 한 적이 있었는데, 등록하고 검증하는 과정에서 unsupported language 라고 등록이 안되었던 기억이 납니다.  그런데, 최근에 다시한번 한글 원고를 등록 시도해보니 검증 과정을 통과가 되더군요.  원고 업로드 후 자체 검증 프로세싱이 완료되면, 최종 퍼블리싱 전에 KDP 에서 제공하는 'Preview' 기능을 통해서 Kindle eBook, 타블릿, Phone 기기에서 어떻게 보여지는지 미리 확인 해 볼 수 있습니다.

좌측 3개는 'Preview' 에서 미리보기, 우측 2개는 종이책(Paperback)

이 검증 과정을 통과되어야 'Preview' 가 가능합니다. 아래 샘플은 한글 원고를 등록 시도 한 후 'Preview' 도구를 통해서 한글 책이 보여지는 것을 확인 했습니다.  


한글 원고가 이 검증을 통과 되었다고 해서 100% 한글 책을 퍼블리싱 할 수 있다고 보장은 할 수 없습니다. 아래  블로그를 참고 하면 아마존 킨들스토어에서 한글책 퍼블리싱은 복불복이라는 내용이 있습니다.

그래서 제가 한글 전자책을 아마존 Kindle Store 에 등록 및 판매를 시도 해 보았습니다. 

아마존에 Kindle Store에 KDP 서비스로 한글 전자책 등록은 허용됩니다. (공식적으로는 한글은 지원하지 않는 포맷임). 등록 과정을 통과하여 아마존 킨들 스토어 마켓에 퍼블리싱되어 판매가 가능하였습니다. 그러나, 얼마 지나지 않아서 아마존의 내부 감사에 적발 되어 아래와 같은 메일 (즉, 아마존이 지원하지 않는 언어로 퍼블싱을 하였기 때문에 계약 위반을 했다. 그래서 해당 도서는 판매를 허용하지 않겠다...) 을 받게 되었습니다. 해당 도서는 더이상 판매할 수 없는 상태가 되었습니다.


한글 종이책 (paperback) 도 등록을 시도했으나, 허용하지 언어로라고 하여 등록 단계에서 부터 거부가 됩니다. 현재로서는 한글판 종이책과 전자책 모두 아마존에서 KDP 퍼블리싱은 불가능한 것으로 결론이 났습니다.

한글판 컨텐츠로 무료로 개인 출판을 하기 위해서는 국내 서비스 플랫폼 (교보문고, bookk,등등)을 이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일 수 있습니다.


그래서 국내 개인 출판 서비스를 제공하는 교보문고 PubPle 서비스를 이용하여 한글판 책을 등록 및 판매를 시도 해 보았습니다. 교보문고 PubPle 서비스는 종이책 개인 출판만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전자책 서비스는 제공하지 않음). 단, 이 서비스로 등록된 도서는 교보문고 온라인 사이트에서만 (온라인 주문후 책을 받기까지 최대 7일 소요 됨, 일종의 주문형 프린트 서비스 ) 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 (교보문고 개인출판된 책 - http://bit.ly/charlychoi )

아마존에서의 책 판매 가격은 작가가 자유롭게 정할 수 있는 반면에, 교보문고는 작가가 가격 결정을 할 수 없습니다. (출판되는 책 크기와 페이지 수에 따라서 가격이 결정됨) 그리고, 수익 배분도 아마존은 6 (작가):4(아마존), 교보문고는 책가격의 20%를 작가에게 지불하는 방식의 차이가 있습니다.

이로서, 아마존 Kindle Store 에 영문 전자책/종이책, 한글 전자책 출판을 경험해 보았습니다. (아마존 영문판 전자책/종이책은 현재도 13개국을 통해서 꾸준히 판매 수익금이 들어 옵니다). 국내에서는 교보문고와 Bookk 개인 출판 서비스 통해서 종이책 출판을 모두 경험해 보았습니다. 본 경험기에서는 국내 Bookk 에서 출판한 내용은 생략되어 있습니다. 추후 Bookk를 통해서 한글판 책 출판한 경험기를 포스팅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 Bookk는 교보문고와는 다르게, Bookk에 등록된 책은 Bookk 자체 북스토어 뿐만아니라, 다른 온라인서점-예스24, 알라딘, 교보문고-에서도 판매를 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여러분들도 컨텐츠만 있다면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자유롭게 무료로 출판을 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들도 한번 도전 해 보시기 바랍니다. Just Do It!


#개인출판 #아마존 #KDP #킨들전자책 #페이퍼백 #KDP_출판_경험기 #교보문고 #퍼플 #Bookk 

------------------------

댓글

  1. 안녕하세요! KDP에 출판을 희망하고 있어서 올려주신 글이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다름이 아니라, 아마존은 판매 정산 시 한국계좌는 허용하지 않더라고요. 아마존 셀러등록처럼 가상계좌를 이용하셨는지, 혹은 해외계좌가 있어 큰 문제가 없으셨던 건지 궁금합니다. 바쁘시겠지만 답변 기다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답글삭제
    답글
    1. 페이오니아 사이트 가입하셔서 미국 계좌 개설하시면 됩니다. http://share.payoneer.com/nav/gqKv7m5grdXcUdFrsMTDTVPf1RFfzXggXYEgBnr2v-wjaSLpp7R9uQVi6S3szGrl08gK3YoqhP1cYICxQ8BiIw2
      이 링크로 가입하시면 25달러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삭제
  2. 페이오니아 앱에서... 달러/유로/ 등의 해외 화폐를 해외계좌로 만들어서 국내은행계좌로 연결해 놓고, 미국계좌로 등록하시면 됩니다. 수수료는 조금...

    답글삭제
  3. 운영자님~전문서적을 아마존에 올려보려 하는데 한글판은 어떤지요?

    답글삭제
  4. 전자책을 제작해서 아마존에 올려주실 수 있을까요?

    답글삭제
  5. 작성자가 댓글을 삭제했습니다.

    답글삭제
  6. I appreciate this blog post highlighting GPT prompt engineering, public publishing, and Google Workspace! It provides valuable insights for those interested in these topics. By the way, for those looking to enhance their productivity tools while enjoying savings on shipping, don't forget to explore "hautelook discount codes free shipping" for exclusive deals. An informative blog and smart savings opportunities on productivity tools!

    답글삭제

댓글 쓰기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알아두면 쓸모 있는 구글 문서 팁] 문서 공유시- 사용자 이름 대신에 익명의 동물이 표시 되는 이유와 동물 종류

구글 드라이브에는 다른 유사 서비스에서는 제공하지 않는 구글 만의 유니크한 기능들이 있다 구글 문서를  불특정 다수에게 전체 공개로 공유할 수 있습니다. 불특정인이 구글 문서에 접속한 경우 익명의 동물로 표시됩니다.  ' 웹에 공개' 또는 '링크가 있는 사용자' 공유 설정을 선택하면 인식할 수 없는 이름이나 익명의 동물이 표시될 수 있습니다. 파일에서 인식할 수 없는 이름을 볼 수 있는 몇 가지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메일링 리스트와 파일을 공유합니다. Google 계정이 없는 사용자와 파일을 공유하며, 그 사용자가 다른 사용자에게 공유 초대를 전달했습니다. 내 파일을 수정할 수 있는 누군가가 파일을 다른 사용자와 공유했습니다. 다른 사용자가 자신의 Google 계정 이름을 변경했습니다. 공유 설정 페이지에서 해당 사용자 이름 위로 마우스를 이동하여 이메일 주소를 확인하세요. 익명의 동물 다른 사용자에게 개별적으로 보기 또는 수정 권한을 부여하거나 메일링 리스트에 속해 있는 경우에만 사용자 이름이 표시됩니다. 파일 권한을 '링크가 있는 사용자'로 설정하면 파일을 보고 있는 사용자의 이름이 표시되지 않습니다. 대신 다른 사용자가 익명으로 라벨이 지정되어 표시되고 각 익명 사용자는 다양한 익명의 동물로 나열됩니다. 파일 권한을 '링크가 있는 사용자'로 설정했지만 특정 사용자와 파일을 공유하는 경우 파일을 공유한 사용자의 이름이 표시됩니다. 그 외 다른 사용자가 파일을 볼 때는 익명으로 나타납니다. 비공개 파일의 익명 동물 파일 권한을 '링크가 있는 사용자'로 설정한 다음 이를 '특정 사용자'로 변경하면 다음과 같은 경우 여러 익명의 동물이 표시될 수 있습니다. 누군가 파일을 여러 번 여는 경우에는 익명의 동물 목록에서 오래되고 연결이 끊긴 세션을 강제 종료하는 데 조금 시간이 걸릴 수 있습니다. 누군가 온

생성형 AI (Gemini 1.5 Pro, GPT-4o, Claude 3 Opus) 에게 복잡한 질문 (철학적 질문) 에 대한 결과 평가

  생성형 AI (Gemini 1.5 Pro, GPT-4o, Claude 3 Opus) 에게 복잡한 질문에 대한 결과 평가  최근 등장한 생성형 AI들은 놀라운 성능으로 전 세계를 떠들썩하게 하고 있습니다. 단순한 질의응답을 넘어 고도의 언어 이해와 창의력을 보여주면서 인간의 지적 활동 영역을 넓혀가고 있죠. 하지만 이런 AI들도 철학, 윤리학 등 인문학적 주제에 대해서는 어떤 식으로 반응할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이에 저는 현재 주목받는 세 가지 생성형 Gemino 1.5 Pro, GPT-4o, Claude 3 Opus 에게 의식과 자유의지, 양자역학, 우주론 등 철학적으로 심오하고 난해한 질문들을 던져보았습니다. 그리고 그들의 답변을 꼼꼼히 분석하고 평가해 보았죠. 과연 AI들은 인간만큼 철학적 사유와 통찰을 보여줄 수 있을까요? 첫 번째 질문은 인간의 의식, 자유의지, 도덕성에 대한 것이었습니다. 이를 철학, 신경과학, 진화심리학의 관점에서 분석하고 인공지능 개발에 어떤 함의를 갖는지, 만약 인공지능이 인간 수준의 의식과 지능을 갖게 된다면 도덕적 행위자로 대우해야 하는지 물었죠. 세 AI 모두 각 분야의 주요 이론과 쟁점들을 잘 정리해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Claude는 단순히 내용을 나열하는 데 그치지 않고 이론 간의 긴장과 모순, 한계를 날카롭게 지적하며 종합적 이해를 시도했어요. 또한 인공지능의 윤리적 지위와 관련된 사회적 논란을 예견하며 다양한 분야의 협력과 사회적 합의의 필요성을 역설했죠. 문제의 본질을 깊이 있게 파고들면서도 학제적 관점을 잃지 않는 수준 높은 답변이었습니다. 두 번째 질문은 우주의 기원과 운명에 관한 최신 우주론 이론들, 특히 인플레이션 이론, 암흑에너지, 암흑물질, 중력파 등의 개념을 설명하고, 이것이 우주의 진화를 이해하는 데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앞으로의 연구 과제는 무엇인지 묻는 것이었습니다.  역시 모든 AI가 해당 개념들을 잘 설명하고 그 의의와 한계, 향후 연구 방향을 제시했어요. 그중에서도 Claude는 각

[팁] Google Slide 프리젠테이션시 모든 한글폰트가 '굴림체' 로 바뀌는 현상을 해결한 크롬 확장 프로그램 소개

구글 문서도구인 구글 슬라이드를 이용하여 프리젠테이션을 많이 하는 분들을 위한 희소식 현재 구글 슬라이드에서는 슬라이드 편집시 사용한 고유 한글 폰트들은 프리젠테이션 모드로 전환할 경우는 모두 '굴림체' 로 바뀌어 표시가 되는 불편함이 있었습니다. 예). 슬라이드 편집에서 사용한 '궁서체' 한글 폰트는, 프리젠테이션 모드에서는 '굴림체'로 바뀌어 디스플레이됨 예). 슬라이드 편집 모드 - '궁서체' 폰트 사용 프리젠테이션 모드에서 '굴림체' 로 변경됨    따라서, 이러한 현상을 해결하는 크롬 확장 프로그램이 개발 되었습니다.  크롬 확장 프로그램 명 - ShowAsis 입니다. 크 롬 웹스토어 링크 -  https://goo.gl/PVPkZz 이 확장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슬라이드 프리젠테이션을 하면, 편집 모드의 폰트 그대로 프리젠테이션시에도 그대로 한글 폰트로 디스플레이 됩니다. 단, 단점은 슬라이드가 애니메이션 슬라이드가 있는 경우는 애니메이션이 동작하지 않습니다. ----------------------- G Suite/Google Apps 전문 블로그 -  charlychoi.blogspot.kr 도서 '기업과 학교를 위한 구글크롬북'

프롬프트 엔지니어링에서 대화의 기술로: AI 시대의 패러다임 전환

  프롬프트 엔지니어링을 넘어: 생성형 AI와의 대화 기술로의 패러다임 전환 이 글은 제가 Claude 3 Opus와 함께 그동안 책의 원고를 작성하면서 경험하고 발견한 생성형 AI의 다양한 특성들을 정리해 보고자 합니다. 특히, Claude 3 Opus를 사용하며 얻은 유용한 팁  (Claude와의 ‘대화의 기술’ ) 몇 가지를 여러분과 공유하려고 합니다. 여기서 제시하는 내용은 전적으로 제 개인적인 경험과 의견에 기반하고 있음을 밝힙니다. 생성형 AI의 발전과 자연어 처리 능력의 향상  생성형 AI 기술이 고도화되면서 자연어 처리 능력도 크게 향상되고 있습니다. 특히 Claude와 같은  생성형 AI 는 인간 수준에 근접한 언어 이해력과 설득력을 보여주고 있죠. 하지만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생성형 AI와 소통하는 방법에 낯설어하는 것 같습니다. '프롬프트 엔지니어링'에서 '대화의 기술'로  그동안 생성형 AI를 다루는 기술은  '프롬프트 엔지니어링' 이라는 이름으로 전문가들의 전유물처럼 여겨져 왔습니다. 마치 특별한 공학 기술이 없으면 AI를 제대로 활용할 수 없는 것처럼 말이죠. 하지만 이제는 이런 인식에서 벗어나, 누구나 AI와 자연스럽게 대화하며 원하는 바를 이뤄갈 수 있는  '생성형 AI와의 대화 기술 '로 패러다임을 전환해야 할 때입니다. 생성형 AI와의 효과적인 대화를 위한 5가지 원칙  대화형 AI와 효과적으로 상호작용하기 위한 기본 원칙을 정리해 보았습니다. 1.  명확하고 구체적인 요청하기 애매모호한 지시보다는 생성형 AI가 정확히 이해할 수 있는 명료한 요청을 해야 합니다. 원하는 결과물의 특성, 형식, 분량 등을 구체적으로 언급하는 것이 좋아요. 2. 적절한 맥락과 배경 정보 제공하기 생성형 AI가 과업의 맥락을 잘 이해할 수 있도록 필요한 배경 지식을 설명해 주세요. 과업의 목적, 독자/사용자, 어조 등 고려해야 할 사항들을 명시하는 것도 도움됩니다. 3. 단계적으로 대화 심화시

[Google 스프레드시트 팁] 행 또는 열단위 그룹화하여 숨기거나 펼치기

스프레드시트를 이용하다 보면, 한 시트에 열 또는 행에 데이터가 많아서 한번에 쉽게 알아보기가 힘들때가 있습니다. 자주 보지 않는 (어쩌다 가끔 봐야 하는 데이터가 있는 경우) 데이터는 보이지 않게 숨겨 놓았다가 필요할떄 펼쳐서 보게 하면 매우 유용할 듯 합니다.  Google 스프레드시트에서도 '행' 또는 '열' 을 그룹 단위로 묶어서 이를 숨기거나 나타나게 할 수 있는 기능이 있습니다. MS 엑셀에서와 같이 그룹화 하는 기능을 제공합니다. 아래 샘플 시트에서 '1950년대' 3개의 행을 평소에는 보이지 않게 해 놓거나, 'Teams', 'Matches','Goals scored' 와 같은 열들을 숨겨 놓았다가 필요할때 펼치기를 해서 볼 수 있습니다. 열 그룹화  행 그룹화  행과 열을 그룹화하면 숨기기 ('-'), 펼치기 ('+') 표시를 클릭하면 됩니다.  자세한 그룹화 방법은 아래 동영상을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 G Suite/Chromebook/ChromeOS 전문 블로그 -  charlychoi.blogspot.kr